== 정자파출부 ==
 
 
 
 
 
 
 
제   목  
꽃의 향기, 사람의 향기
[ 2020-11-04 17:51:27 ]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107        
어느 땐 바로 가까이 피어 있는 꽃들도
그냥 지나칠 때가 많은데,
이 쪽에서 먼저 눈길을 주지 않으면
꽃들은 자주 향기로 먼저 말을 건네오곤 합니다.

좋은 냄새든, 역겨운 냄새든 사람들도
그 인품만큼의 향기를 풍깁니다.
많은 말이나 요란한 소리없이 고요한 향기로
먼저 말을 건네오는 꽃처럼 살 수 있다면,
이웃에게도 무거운 짐이 아닌
가벼운 향기를 전하며 한 세상을
아름답게 마무리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 이해인의《향기로 말을 거는 꽃처럼》중에서 -


* 꽃도 사람도 저마다 향기를 냅니다. 그러나 거기에는
근본적 차이가 있습니다. 꽃의 향기는 타고 나지만
사람의 향기는 선택되고 창조되고 새로워집니다.
향수도 좋은 방향제입니다. 그러나 눈빛과 얼굴,
말씨와 걸음걸이, 마음과 영혼에서 풍겨나오는
내면(內面)의 향기를 따르지 못합니다.


1/30, 총 게시물 : 594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조회수
594 위험들 관리자 2020-11-04 128
593 행복이란 관리자 2020-11-04 107
592 홀로 사는 즐거움 관리자 2020-11-04 113
591 줄어들지 않는 보물 관리자 2020-11-04 128
590 행복해 진다는 것 관리자 2020-11-04 112
꽃의 향기, 사람의 향기 관리자 2020-11-04 108
588 무엇이 성공인가 관리자 2020-11-04 122
587 ~가장중요한재산~ 관리자 2020-07-02 304
586 진정한 성공 관리자 2020-04-02 351
585 장영희교수가 권하는 시 관리자 2020-04-02 376
584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관리자 2020-04-02 378
583 행복의 비결 관리자 2020-04-02 333
582 감동경영 관리자 2020-04-01 357
581 살아갈 날들을 위한 공부 관리자 2020-04-01 429
580 세계 최고의 명약 관리자 2020-01-07 343
579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2020-01-03 280
578 겸손의 향기 관리자 2019-11-20 327
577 삶은 메아리 같은 것 관리자 2019-11-20 322
576 가슴에 담아야 할 글 관리자 2019-11-20 365
575 기탄잘리 관리자 2019-10-02 389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