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자파출부 ==
 
 
 
 
 
 
 
제   목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 2020-04-02 16:29:39 ]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339        
어느 여인이 죽어서 천국에 갔습니다.
천사가 그를 맞이하여,
'당신이 살 집으로 안내하겠다'고 했습니다.
천사가 데리고 가는 길 양옆으로는 너무나 아름다운
집들이 늘어서 있었습니다.
집마다 정원에는 듣지도 보지도 못한 꽃들이
만발해 있었습니다.
여인은 기대에 차서 천사를 따라갔습니다.
그런데 길은 점점 황량해지고,
천사는 꽃한포기 없이 다 쓰러져가는 판자집 앞에
멈춰서서 말했습니다.
"이곳이 부인이 살 집입니다."
여인이 놀라서 물었습니다.
"아니, 저 아름다운 집들이 있는데
왜 나를 이런 곳에 살게하는거죠?
 난 세상에 있을때도 대 저택에서 살았는데."
그러자 천사가 말했습니다.
"부인, 뭔가를 오해하셨군요.
 이곳 천국에서는 당신이 지상에 살때 올려보낸
재료만을 갖고 집을 짓는 답니다."


   - 출처: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중에서-


1/30, 총 게시물 : 594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조회수
594 위험들 관리자 2020-11-04 57
593 행복이란 관리자 2020-11-04 57
592 홀로 사는 즐거움 관리자 2020-11-04 54
591 줄어들지 않는 보물 관리자 2020-11-04 67
590 행복해 진다는 것 관리자 2020-11-04 52
589 꽃의 향기, 사람의 향기 관리자 2020-11-04 58
588 무엇이 성공인가 관리자 2020-11-04 57
587 ~가장중요한재산~ 관리자 2020-07-02 265
586 진정한 성공 관리자 2020-04-02 303
585 장영희교수가 권하는 시 관리자 2020-04-02 345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관리자 2020-04-02 340
583 행복의 비결 관리자 2020-04-02 309
582 감동경영 관리자 2020-04-01 330
581 살아갈 날들을 위한 공부 관리자 2020-04-01 397
580 세계 최고의 명약 관리자 2020-01-07 321
579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2020-01-03 256
578 겸손의 향기 관리자 2019-11-20 306
577 삶은 메아리 같은 것 관리자 2019-11-20 286
576 가슴에 담아야 할 글 관리자 2019-11-20 325
575 기탄잘리 관리자 2019-10-02 367
1   2   3   4   5   6   7   8   9   10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